정신건강관련정보

양극성

  • 기분장애의 대표적 질병 중에 하나로, 기분이란 일정기간 동안 지속되는 감정의 상태를 말합니다. 정상적인 기분 상태는 자신이 기분을 어느 정도 조절할 수 있고, 일정 범위(정상범위)를 벗어난 극단의 상태(조증 또는 우울상태)로 치닫지 않습니다.
    하지만, 병적인 기분상태에 빠지게 되면 정상적인 기분 변동의 수준을 넘어서 극단적인 기분상태에 이르게 되며 자신이 스스로 감정을 조절할 수 있는 통제력을 잃게 되고 나아가서는 이상행동들을 보이게 됩니다. 이런 변화들은 자기 스스로 조절할 수 있는 범위를 넘어서며 대인관계, 학업, 직장생활, 가정생활 등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양극성관련장애는 20대 초반에 발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평생을 살아가면서 조울병을 앓게 될 확률은 전 세계적으로 100명중 1~1.5명이라고 하며, 남녀의 차이는 없다고 합니다.
  • 원인
  • 양극성장애의 원인은 하나의 요인보다는 유전적, 생물학적, 환경적, 심리적 여러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발생합니다.
  • 유전적 요인 양극성장애 환자의 1차 친족은 일반인보다 5~10배의 높은 유병률을 보입니다. 일란성 쌍생아의 경우에는 75%의 높은 일치도를 보였지만 이란성 쌍생아는 낮은 일치도(10~20%)를 보입니다. 일란성 쌍생아의 일치도가 높긴 하지만 100%가 아니라는 것은 환경 및 스트레스 등 다른 요인들이 상호작용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생물학적 원인 호르몬, 이온채널, 세포내 신호전달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합니다. 전두엽-피질하구조와 전두엽-변연계의 신경회로에 변화가 있으며 이는 양극성장애에서 보이는 감정조절 및 인지기능의 이상을 뒷받침 해 줄 수 있습니다. 또한 운동성, 수면-각성, 체온, 호르몬 분비와 같은 생리현상의 하루 동안의 변화를 의미하는 일주기리듬의 변화가 뚜렷하게 관찰되어지며 이는 수면의 질에 영향을 줍니다.
    정신사회적 원인 환경의 스트레스는 양극성장애의 발병, 재발, 경과의 변화, 치료효과, 치료의 순응 등에 영향을 줍니다. 양극성장애 환자는 처음 발병할 때에 스트레스 사건을 더 많이 경험하며, 발병 전에도 자주 겪는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스트레스 사건은 발병의 원인이라기보다는 잠재된 질병성향을 촉발한다는데 더 큰 의미가 있습니다.
  • 주요증상
  • 제Ⅰ형 양극성장애 조증증상과 우울증상이 번갈아가면서 일어나고, 인지기능의 장애가 발견된다는 연구결과들이 보고되고 있습니다.
    조증증상

    기분 : 과민한 기분(71%), 유쾌한 기분(63%), 대범한 기분(60%), 불안정한 기분(49%), 우울한 기분(46%)이 나타나며 초기단계에서는 우울, 과민한 기분, 불안정한 기분은 덜 관찰됩니다.

    정신운동활동 : 과도한 에너지와 활동이 관찰되어지며 말이 많고, 빠른 말투와 봇물 터지듯 말을 하여 중단이 어렵습니다. 목이 쉴 정도인데도 불구하고 언어 압박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사고의 과정이 빨라 한 주제에서 다른 주제로 빨리 진행되게 되며 말이 너무 빠르고 많아 연상이 어려워져 연상이 이완을 보일 수 있습니다. 피로한 줄도 모르고 여러 가지 활동에 참여하며 대개 판단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이러한 일련의 행동들로 인해 개인적 낭패나 재정적 실패를 가져 올 수 있습니다.

    수면 : 조증환자의 약 80%에서 수면욕구가 줄어들어, 조금만 자고 깨게 되고 원기왕성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는 육체적 탈진이나 체중감소를 유발시킬 수 있습니다.

    양극성 우울증의 증상

    기분 : 쓸쓸하고, 무덤덤하기도 하며, 비관적이고, 자포자기의 특성을 보입니다. 즐거움을 제대로 느낄 수 없기 때문에 삶이 무의미하다고 느낄 수 있으며 신체와 정신의 세계가 흑백으로 단조롭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정서와 행동의 거의 모든 면에서의 지연, 감소 : 사고와 언어의 속도, 기력, 식욕, 체중, 성욕, 즐거움을 느끼는 능력 등의 감소가 관찰되어 집니다.

    정신운동활동 : 정신운동 속도가 현저하게 느려져 환자들은 “두뇌 회전이 잘 안 되고, 머리가 멍하고 느려서 멍청해졌다.”, “정신집중이 잘 되지 않는다.”, “기억력이 심하게 나빠졌다.”고 말합니다.

    자살사고 : 양극성 우울증에서 흔히 나타나는 위험한 증상이며 자포자기, 무감동, 죄책감, 부적합감이 흔히 동반됩니다.

    제Ⅱ형 양극성장애 경조증증상과 우울증상이 번갈아가면서 나타납니다. 제Ⅰ형 양극성장애보다 사회적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우울기간이 약 40배정도나 많으며 심각한 병적 우울 상태는 깨끗하게 낫지 않고 가벼운 우울 상태가 지속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러한 양상으로 인하여 제Ⅱ형 양극성장애가 제Ⅰ형 양극성장애에 비해 자살률이 다소 높다는 보고가 많습니다.
    경조증 증상

    정신병적 양상이 없으며 비교적 짧은 기간에 나타나며 조증 상태로 인한 장애가 없습니다.

    수면감소, 에너지와 활력 증가, 자신감 증가, 활동 증가, 평소보다 많은 일 수행, 많은 사회활동, 과도한 금전적 낭비, 많은 아이디어와 계획, 수줍음과 자제력의 감소, 말 많음, 성욕 증가, 커피, 담배, 알코올 소비 증가, 유쾌한 기분과 과도한 낙관주의, 웃음·농담·익살의 증가, 예리한 생각과 새로운 아이디어 등

    순환성장애 경조증과 경한 우울증이 같이 있는, 제Ⅱ형 양극성장애의 경한 형태입니다. 대체로 직업생활을 성공적으로 할 수 없고, 제Ⅰ형 양극성장애보다 기분의 순환이 빠르며, 기분의 변화도 불규칙적이고 갑작스럽고 이런 갑작스럽고 예상 불가능한 변화로 인해 스트레스가 많습니다.
  • 치료
  • 양극성장애는 하나의 질병이지만, 시기에 따라 증상이 달라지는 특징을 보입니다. 그러므로 치료 중에 변하는 임상양상에 따라 치료전략이 달라지기도 합니다. 또한 재발률이 높은 질병이므로 재발을 막기 위한 노력이 계속되어져야 합니다.
  • 약물치료 양극성장애의 치료는 급성기(이는 조증, 우울증, 혼재성 삽화 등으로 나뉨) 치료와 유지기(예방) 치료의 2가지로 크게 구별되며, 각 시기마다 효과적인 약물이 다를 수 있습니다. 양극성 장애에 쓰이는 약물은 전통적 기분안정제(lithium, valproate, carbamazepine), 새로운 항경련제, 항정신병약물, 항우울제 등이 있습니다.
    심리사회적 치료 환자 및 보호자가 갖는 스트레스, 갈등상황, 부정적 인식, 약물에 대한 거부감 등의 요인들을 관리하며 약물복용을 병행하여야 좋은 효과를 거둘 수 있습니다. 정신치료, 집단치료, 가족치료, 대인관계 사회리듬 치료, 인지행동치료, 정신건강교육이 여기에 속합니다.

    가족치료 : 질병의 경과를 호전시키며 가족들의 이해를 높이고 그들의 태도와 행동을 변화시켜 환자에게 도움이 됩니다.

    정신건강교육 : 환자들로 하여금 병과 치료약물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병을 극복하기 위한 여러 방법들을 구체적으로 제공합니다.

맨위로

맨위로